메뉴

안산시장 예비후보, 이번 주면 최종 후보 윤곽

URL복사

[참좋은뉴스= 김태형 기자]

 

 

민주당, 제종길 예비후보를 최종 후보로 결정

윤화섭 예비후보, 공천문제 제기·무소속 출마

국민의힘 예비후보는 9~10일 경선으로 결정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안산시장 최종 후보가 이번 주면 결정된다.

 

 

이 과정에서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 양당은 분열의 모습을 보이며 시민에게 실망을 주었다. 우선 민주당은 지난 5월 3일 경선결과를 공식적으로 발표하며 제종길 예비후보를 최종 후보로 낙점했다. 이 과정에서 안산시 현 시장인 윤화섭 예비후보는 3일 오전에 기자회견을 개최해 더불어민주당 탈당과 함께 범시민 후보로 안산 최초 연임시장에 도전한다고 선언했다.

 

윤 예비후보는 “공정과 정의, 상식이 무너진 정치 현실 앞에 어렵고 고통스런 시간이었지만, 오직 안산시민만을 바라보기로 했다”면서 “오직 안산발전에만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27년을 지켜온 더불어민주당이지만, 공작과 음해 정치를 일삼는 모리배에 휘말려 본선 경쟁력이 가장 높은 윤화섭을 경선 문턱조차 넘지 못하게 막아섰다”며 “그것도 모자라 딸을 위한 ‘아버지의 마음’을 부동산 투기범으로 몰았다”고 탈당 배경을 설명했다.

 

 

오후에는 제종길 예비후보가 기자회견을 열어 “제종길을 지지해주시고 함께 해주신 모든 분께 머리 숙여 감사드린다”며 “안산의 비상을 위해 같은 뜻을 가지고 선의의 경쟁을 하신 송한준, 원미정, 천영미 후보님께도 너무나 수고하셨고 정말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 또한 장동일, 윤화섭, 김성욱 후보님께도 위로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운을 뗐다.

 

그리곤 “제종길이 김성욱, 송한준, 원미정, 장동일, 천영미다. 안산시민과 더불어 민주당 당원들과 함께 안산시장 선거를 승리로 이끌고, 당당한 안산의 도약과 발전을 이뤄내겠다. 경선 과정에서 제시해 주신 좋은 정책들도 함께 만들어 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오랜 정통의 국민의힘은 정당 역사에 걸맞지 않는 행보를 보이며 당원들의 분열을 증폭시켰다. 당원들이 속한 SNS에는 후보 간 지지자끼리 다양하게 입수한 정보를 통해 상대 후보를 깎아 내리기에 여념이 없었다. 심지어는 고발 경고까지 나오는 실정이다.

 

이러한 가운데 1일과 2일 경선을 통해 최종 후보를 결정한다.

그러나 민주당과 달리 6월 1일 선거일까지 짧은 시간에 당원 간 앙금을 메우고 12년 아성의 민주당을 뛰어 넘을지는 미지수다.

[사진출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정치

더보기
나정숙 경기도의원예비후보 ‘희망캠프’ 개소식 대성황
5월 10일 오후 3시 호수동 소재 더불어민주당 나정숙 경기도의원 8선거구(중앙동, 호수동, 대부동)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식이 화려하게 펼쳐졌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남국․고영인 국회의원, 제종길 안산시장 예비후보 등이 참석해 나정숙 예비후보의 당선을 기원했다. 이 밖에도 김기남 더불어민주당 안산단원을 고문, 경로당 회장, 풍도 주민, 시민사회단체, 시.도의원 예비후보 등 100여명이 참석해 나정숙 예비후보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축하했다. 김남국 의원과 고영인 의원은 축사에서 “오늘부터 세상이 변했다. 여당에서 야당으로. 그러나 우리는 나정숙과 함께하면 희망을 만들 수 있을 것이다.”며 “그동안 안산시의회에서 3선을 했는데 이번에는 경기도의원에 도전하는 만큼 반드시 승리해서 경기도의회에서도 볼 수 있도록 하자”고 강조했다. 제종길 안산시장 예비후보는 “나정숙 예비후보는 선거의 여왕이다. 시민운동가를 정치에 입문시킨 장본인이 바로 나인데 비례후보 때 1표차이로 1번을 받았고 무투표당선도 했다. 이제는 나정숙 파이팅이다.”라고 필승을 얘기했다. 나정숙 예비후보는 인사말에서 “그동안 안산시의회에서 3선을 한 경험을 바탕으로 경기도의회에서도 안산발전과 경기도 발전을

경제

더보기
(사)안산시관광협의회, 최인모 회장 취임
[참좋은뉴스= 최성진 기자] 최인모 회장이 제4대 (사)안산시관광협의회 회장으로 취임했다. 이와 관련 (사)안산시관광협의회는 지난 2월 23일 엠블던 호텔에서 이·취임식 및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최인모 신임 회장은 대부도협동조합 이사장으로 활동하며 협의회 창립초기 사무총장으로 조직 안정화와 시 관광발전에 큰 기여를 해왔으며, 회원들의 두터운 신임을 받고 있어 안산시 관광발전을 이끌 적임자로 평가받고 있다. 최인모 신임 회장은 “코로나19로 침체된 관광업 활성화와 회원들의 권익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육광심 전임회장은 이임사를 통해 “관광업계가 모두 어려운 가운데 지난 6년간 큰 힘이 되어준 회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하고 “앞으로도 제4대 최인모 회장을 중심으로 협의회가 안산시 관광산업 발전의 주춧돌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윤화섭 시장은 영상 축사를 통해 “지난 6년간 안산시 관광 진흥에 앞장섰던 육광심 회장님의 노고에 감사를 표하고,새롭게 취임하는 최인모 회장님께 축하와 응원의 박수를 보낸다”며 “코로나19로 관광산업이 어려운 상황에 놓였지만, 앞으로도 놀거리와 즐길거리, 볼거리 가득한 관광도시 안산을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