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전 세계 앤틀러 펀드 매니저들 서울로 집결, 한국 창업자들과 교류

글로벌 투자자들과 한국 스타트업의 만남… 앤틀러 이노베이션 포럼 서울 성황리에 개최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앤틀러 이노베이션 포럼(Antler Innovation Forum)이 5월 29일 수요일 여의도 IFC에서 글로벌 벤처캐피탈 앤틀러의 주최로 열렸다. 이날 전 세계 30개 도시에서 활발하게 투자하고 있는 앤틀러의 펀드매니저 80명과 한국 창업자, 투자자 300명이 모여 인사이트를 나누고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 

 

2017년 싱가포르에서 설립된 앤틀러(Antler)는 서울, 뉴욕, 런던, 베를린, 두바이 등 전 세계 30개 거점 도시에서 스타트업을 만들고 투자하는 운용자산(AUM) 1조원 이상의 글로벌 벤처캐피탈(VC)이다. 앤틀러는 2024년 현재 1200개 이상의 포트폴리오사를 보유하고 있으며, 글로벌 자본시장 조사기관 피치북(Pitchbook) 기준 2023년 전 세계 엔젤 및 시드 벤처 투자 집행 건수 1위를 기록했다. 

 

앤틀러 이노베이션 포럼은 아마존 웹 서비스(AWS), 인베스트서울, 아산나눔재단, 바이트댄스, 한국오라클, 서울창업허브, 구글코리아의 공식 후원을 통해 무료로 열렸다. 이번 포럼을 기획한 앤틀러코리아 장재희 파트너는 '전 세계 주요 도시에서 투자하는 펀드 매니저들을 한자리에 모아 인사이트를 공유하고, 투자자와 창업자 간의 교류를 촉진해 한국 창업 생태계의 가능성을 널리 알려, 한국 스타트업의 글로벌 진출에 도움이 되고자 했다'며 포럼의 기획 의도를 밝혔다. 

 

이날 패널리스트로 참여해 한국 스타트업 생태계의 가능성에 대해 역설한 AWS 스타트업 에코시스템 총괄 윌 리(Will Lee)는 '국내에 수많은 스타트업 네트워킹 행사에 참여해 봤지만, 이렇게 한자리에서 80명이 넘는 글로벌 투자자들을 만날 수 있는 행사는 처음이다. 오늘 같은 행사는 해외 진출을 원하는 창업자들에게 굉장히 좋은 기회'라며 '이번 행사가 한국 창업 생태계에 주는 가치에 공감해 파트너십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키노트 연설과 패널 디스커션도 좋은 평가를 받았지만, 참석자들은 창업자와 투자자를 위해 앤틀러 펀드매니저들이 직접 진행한 워크숍에 가장 큰 만족도를 표시했다. 북미, 유럽, 인도, 아시아, 중동에서 직접 펀드를 만들고 투자하는 앤틀러 펀드 매니저들이 지역 창업 생태계에 대한 인사이트를 공유하고 참석자들과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세션에 참여한 한 스타트업 창업자는 창업 생태계에서 주목받고 있는 지역들의 워크숍을 한 장소에서 동시에 진행한 것이 특별했고, 내용이 매우 유익했다며, 해당 지역에서 가장 활발하게 투자하고 있는 앤틀러 파트너들의 인사이트가 시장에 처음 진입하고자 하는 창업자들에게 필요한 정보였다고 평가했다. 

 

앤틀러가 글로벌 벤처 캐피탈로써 한국 창업 생태계의 글로벌화에 기여하고자 한 의도가 참석자들의 폭 넓은 공감을 이끌어낸 것으로 보인다. 

 

앤틀러코리아는 현재 5기 스타트업 제너레이터 프로그램 참가자 모집을 시작한다. 글로벌을 염두에 둔 초기 스타트업 팀과 예비창업자는 웹사이트(www.antler.kr)를 통해 지원할 수 있다.


정치

더보기
박해철 당선인, 국토교통부 장관에게 안산시 주요 지역현안 협조 당부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더불어민주당 안산시병 박해철 국회의원 당선자가 박상우 국토교통부 장관을 만나, 안산시 주요 지역현안에 대한 국토교통부 협조를 당부하는 건의서를 전달했다. 박해철 당선인이 전달한 건의서에는 반월국가산업단지 재생사업 지원, 안산선(4호선) 지하화 사업 지원, 시화방조제 유지관리도로 임시사용 개방에 대해서 국토교통부가 적극적으로 협조해 줄 것을 당부하는 내용이 담겼다. 박해철 당선인은 반월국가산업단지 재생사업 중 ‘진입도로 개설 사업’이 사업비 증가에 따라 좌초될 위기에 처해있다며, 안산시의 잘못은 추후에 따져 묻더라도 노후산단 재생의 필수적인 ‘진입도로 개설 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국토부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최근 발표된 철도지하화 통합개발 선도사업과 관련해서 안산시 한양대앞역~안산역 구간은 철도지하화 특별법에 따른 선도사업지로서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으며, 안산시의 단절된 도시공간의 연계성을 회복하고 도시의 균형발전과 활성화를 위해서 꼭 필요한 사업이라는 점을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시화방조제 유지관리도로를 대부동 주민들의 구급, 재난 등 비상상황 발생기 주말과 공휴일에 한시적으로 사용(개

경제

더보기
두리시스템 장현실 대표, 임기근 조달청장 초청 간담회 개최
[참좋은뉴스= 김태형 기자]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일조하고 있는 안산의 대표적인 여성벤처기업인인 두리시스템 장현실 대표는 지난 4월 4일 임기근 조달청장과의 간담회를 통해 여성 기업인의 애로사항을 건의하고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할 것임을 최근 밝혔다. 장현실 대표가 위원장을 맡고 있는 사)한국여성벤처협회 조달위원회는 서울 팁스타운에서 임기근 조달청장을 초청해 ‘여성벤처·창업기업의 공공조달 활성화를 위한 여성벤처기업 간담회’를 개최한 것이다. 이 자리에서 임기근 조달청장과 직원들이 여성벤처기업인의 어려워하는 부분을 듣고 긍정적인 반응을 얻은 것이다. 장현실 위원장은 “여성벤처 기업인 12명의 공공 관련 애로사항과 의견을 유심히 경청하고, 적극적으로 답변하신 임기근 조달청장님과 조달청 직원분들에게 깊은 감명을 받았다”며 “간담회 후 혁신 제품 지정 공모 횟수 확대 실시와 같이 좋은 결과로 피드백이 오는 등 여러 가지로 보람되고 우리 여성벤처기업인들의 공공 판로 진입을 위해 더욱 열심히 뛰고자 기폭제가 되는 간담회였다.”고 간담회 결과를 설명했다. 이어서 “(사)한국여성벤처협회, (사)한국여성발명협회는 여성벤처 기업가와 여성 발명가들이 IP기반으로 R&D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