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산지역 제조업체 설 명절 휴무기간 5.3일

설 상여금…‘지급할 것’, 51.3%
체감경기…‘지난해와 유사’, 48.3%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따른 영향…‘부정적’, 53.3%

[참좋은뉴스= 이승재 기자]

 

안산상공회의소(회장 이성호, 이하 안산상의)는 1월 5일부터 14일까지 안산지역 내 제조업체 151개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2년 안산지역 제조업체 설 명절 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안산지역 제조업체의 설 명절 휴무 기간은 평균 5.3일로 5일간 휴무 업체(80.5%)가 가장 많았으며, 6일 이상 휴무 업체(13.4%)가 그 뒤를 이었다.

 

설 상여금은 응답 업체의 51.3%가 지급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21.9%는 상여금 대신 선물을 지급할 것으로 응답했다.

 

전년 대비 체감경기에 관한 질문에는 48.3%가 ‘지난해와 유사’하다고 응답했으며, 41.1%가 전년 대비 ‘악화’되었다고 응답했다. 악화된 사유는 ‘내수 침체’(44.0%)로 응답한 업체가 가장 많았으며, ‘수출 감소’(17.4%), ‘고용환경 변화’(13.8%) 순으로 응답했다.

 

한편, 1월 27일부터 시행되는 ‘중대재해처벌법’으로 인해 53.3%가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응답했으며, 중대재해처벌법 대응을 위해 필요한 지원시책을 묻는 질문에는 ‘정부 자금 지원’(42.8%)으로 응답한 기업이 가장 많았고, ‘교육 및 설명회’(36.2%), ‘컨설팅’(18.4%) 순으로 응답했다.

 

이외 올해 희망하는 지원시책을 묻는 질문에는 ‘인력 지원’(41.5%)으로 응답한 기업이 가장 많았으며, ‘경영안정 자금’(27.7%), ‘세제·세정 지원’(17.6%), ‘판로 지원’(9.4%), ‘경영 컨설팅’(1.3%) 순으로 응답했다.

 

 

안산상의 관계자는 “지난 2년간 지속된 코로나19로 인하여 외국인 근로자 수급 문제에 따른 인력난과 글로벌 공급망 악화로 인한 원자재 가격 인상 문제가 심각하다”며, “인력 채용과 원자재 수입 관세 완화 등 기업경영환경 개선을 위한 관계부처의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김태희 도의원, 道의회 예산정책위원회 위원 임명
김태희 경기도의원(더불어민주당/본오1·2,반월동)은 지난 10월 7일, 경기도의회(염종현 의장)에서 예산과 결산 등 심사를 효율적으로 지원하기 위하여 설치 운영하는 ‘제11대 전반기 경기도의회 예산정책위원회 위원’으로 임명을 받았다. 경기도의회 예산정책위원회는 <경기도의회 예산정책위원회 구성 및 운영에 관한 조례>에 따라 설치 운영되고 있으며, ▲의장 또는 의원이 요청하는 예산안 검토와 심의 ▲주요시책 사업 분석과 평가 ▲도정과 교육행정 정책 대안 제시와 정책연구 등을 수행한다. 앞으로 제11대 전반기 예산정책위원회는 2024년 6월까지 외부전문가 예산정책 자문위원 임명, 전국 광역단체 예산정책담당부서 정책토론회 개최, 분기별 예산정책위원회 회의 개최, 예산 결산 심사 강화 방안 정책 워크샵 개최 등 다양한 활동을 할 계획이다. 김태희 의원은 “도의회 12개 상임위원회별 각각 한명씩 추천되어 구성된 만큼 제 소속인 경제노동위원회의 민생경제 부분을 비롯한 도정과 교육행정 전반의 예산과 결산도 함께 꼼꼼하게 살피겠다”며, “도의회 소관 예산정책담당관의 전문 기능과 역할을 강화하고, 최근 논란이 된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재정 건전성을 높일 수 있는 방안

경제

더보기
안산 두리시스템, ‘여성발명왕 엑스포’에 특허제품 전시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여성발명협회가 주관한 ‘여성발명왕 엑스포(EXPO)’가 지난 8월 25일부터 27일까지 킨텍스 제1전시장 4홀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안산에 소재를 둔 두리시스템(대표 장현실)도 참여해 최신 발명 제품을 선보였다. 사)한국여성발명협회는 1993년 여성발명가들이 설립한 이후, 1999년 특허청으로부터 설립인가를 받아 ‘여성발명진흥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협회에서 주관한 '여성발명왕엑스포'는 세계적 규모의 여성발명대회인 '대한민국세계여성발명대회'와 국내 여성발명기업을 위한 박람회인 '여성발명품박람회'의 통합명칭이다. 이번 행사는 3년 만에 전시장에서 대면으로 개최해 전 세계 여성의 우수한 발명품을 선보였다. ‘제15회 세계여성발명대회’에서는 18개국 310여점의 여성 발명품이 출품됐고, ‘제22회 여성발명품박람회’는 여성발명기업 120여 개 사의 발명제품이 전시돼 기술력을 뽐냈다. 두리시스템에서 출품한 제품은 ‘360도 바닥노즐’과 ‘안개제거시스템’이다. ‘360도 바닥노즐’은 클린로드 시스템에서 핵심적인 기술이다. 열섬현상으로 대도시의 여름은 기록적이 폭염으로 매년 기록을 갱신하고 있다. 서울, 인천, 대구,

문화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