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산시, 어린이 통학용 LPG 신차 구입 시 최대 700만 원 지원

 

[참좋은뉴스= 관리자 기자]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미세먼지 저감과 함께 어린이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통학차량 LPG 차량 전환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올해 사업량은 도합 40대로 1대당 최대 700만 원을 지원하며, 선착순으로 접수한 뒤 예산이 소진될 때까지 순서대로 선정해 개별 통보한다.

 

지원대상은 보유하고 있던 경유차를 폐차하면서 어린이 통학차량으로 사용하기 위해 중형 승용·승합 LPG 신차를 구입하는 어린이 통학차량 소유자 또는 공동소유자다.

 

이와 함께 특례조항으로 올해 말까지 폐차 여부와 관계없이 LPG 어린이 통학차량 신차를 구입하기 위해 보조금을 신청하는 경우도 지원할 수 있다.

 

보조금 지원을 신청하려면 안산시 누리집(홈페이지) 고시공고에 게재된 공고를 확인하고 지원신청서(구비서류 포함)를 작성해 안산시 환경정책과에 방문 또는 우편 접수하면 된다.

 

최미연 환경정책과장은 “올해 4월부터는 경유를 사용하는 어린이 통학차량 등록이 금지된다”라며 “친환경 LPG차량 확대를 통해 관내 어린이의 건강을 보호하고 미세먼지 또한 저감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